마사회, ‘경마 시행 100주년’ 기념 고객 무료입장 실시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가 경마 시행 100주년을 맞아 14일과 15일 이틀간 고객 무료입장을 실시한다.

12일 마사회에 따르면 서울, 부산 경남, 제주 3개 경마공원과 전국 27개 지사를 방문하는 고객은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사전예매 고객은 전자카드나 홈페이지 예약 시 무료로 결제가 진행된다. 현장결제 고객은 각 사업장에서 입장권을 무료로 수령하면 된다. 경마공원은 2000원, 지사는 5000원의 입장료가 면제되며 회원실 등 이용료는 별도 부가된다.

이번 무료입장은 경마 시행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는 1922년 사단법인 조선경마구락부 주관으로 서울 동대문훈련원 광장에서 한국 최초의 경마가 시행된 지 100년이 되는 해이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위기 극복과 경영 정상화 의지를 대내외적으로 표명하고 지난 2년간 멈춰 섰던 경마공원을 찾아준 고객들에 대한 감사 메시지도 담았다.

마사회 측은 “상반기 최고의 대상경주 중 하나인 코리안 더비가 예정된 15일 전사 무료입장과 함께 다양하고 풍성한 이벤트로 고객을 맞이할 것”이라며 “가정의 달인 5월 박진감 넘치는 경주와 자연이 함께하는 휴식 공간에서 고객들이 가족·친구들과 값진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해 준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출처 : 인사이트코리아(http://www.insightkorea.co.kr)